케이티 페리, 다섯 번째 정규 [Smile] 공개

WEB ONLY CONTENTS/NEWS AND GEL

케이티 페리 ‘Smile’앨범 커버 / 사진제공 = 유니버설뮤직


팝스타 케이티 페리(Katy Perry)가 약혼자인 배우 올랜도 블룸 사이에 득녀한 가운데 새 정규 앨범 [Smile]을 오늘(28일) 공개한다. 케이티 페리의 다섯 번째 정규인 이번 앨범엔 작년 5월 발표해 케이티 페리의 발매 역사상 최다 스트리밍을 기록했던 리드 싱글 ‘Never Really Over’, 최근 국내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아티스트 사샤 슬로안(Sasha Sloan)이 힘을 보탠 ‘Cry About It Later’, 그리고 지난 20일 출산을 앞둔 어머니의 심정을 담아 선보인 싱글 ‘What Makes A Woman’ 등 총 12곡이 담겨있다. 이외에도 찰리 푸스(Charlie Puth), 제드(Zedd) 등 쟁쟁한 아티스트들이 제작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케이티 페리는 지난 12일 동아시아 국가 언론 매체들과 진행한 화상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번 앨범은 2017년에서 2018년 사이 심각한 우울증을 겪으며 썼고, 앨범 제목 ‘Smile’은 어두운 시간 동안 잃었던 미소를 되찾았음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앨범은 세심한 고민을 바탕으로 희망, 회복, 기쁨에 대해 노래하고 있다. 지금과 같은 암흑의 시간에 내가 조금의 빛이라도 비출 수 있다면 기꺼이 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케이티 페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블랙핑크(BLACKPINK)를 언급하며 K-팝 아티스트와의 컬래버레이션에 대한 긍정적인 의사를 밝혔다. 그는 “나는 숫자가 아닌 마음을 움직이는 협업을 원한다. 섹시하게 느껴지거나 공감할 수 있는 멋진 곡이 있다면 물론 협업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케이티 페리는 2017년 정규 4집 발매 기념 ‘위트니스 투어(Witness: The Tour)’의 일환으로 정식 데뷔 10년 만인 2018년 4월에 처음으로 한국 땅을 밟았다. 그는 ‘퍼포먼스의 여왕’이라는 명성에 걸맞는 화려한 무대 매너로 국내 팬들을 사로잡으며, 스무 곡에 이르는 주옥같은 히트곡들을 쉼 없이 선보이며 잊을 수 없는 무대를 선사한 바 있다. 


자료제공 = 유니버설 뮤직


WRITTEN BY
파라노이드